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해운대문화회관, '음악, 그림을 만나다’ 개최

정다운 기자 | 기사입력 2019/02/25 [15:12]
▲ '음악, 그림을 만나다’     © 정다운 기자

해운대문화회관(관장 권창오)2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28일 해운대문화회관 해운홀에서 <음악, 그림을 만나다> 공연을 개최한다.

 

음악, 그림을 만나다는 인상주의 화가들과 함께 하는 음악 여행을 주제로 아래 해설과 인상주의 화가 마네, 르누아르, 드가, 모네의 작품들 그리고 뮤지컬, 한국가곡 등 성악곡들로 구성이 된 공연이다.

 

앞서 해운대문화회관에서 진행했던 음악, 여행을 만나다 시리즈 - 이탈리아, 스페인 음악기행에서 아트 커뮤니케이터(이하 해설가)로 관객들을 만나 많은 공감과 클래식의 접근 문턱을 낮춰줬던 김성민 해설가와 함께한다. 이탈리아 바티칸 박물관 1000회 이상, 다수 기관에서 공연전문 해설가로 활약하는 해설가 김성민은 이번 공연에선 빛을 그리는 인상주의 화가들의 작품을 공연장 무대 스크린에 펼쳐 음악에 해설과 함께 작품을 녹여낸다.

 

출연진으로는 독일 유학파 출신으로 다수 오페라 주역으로 활동하는 테너 문한솔, 스페인·프랑스 출신 다수 콩쿨 수상과 오페라 주역으로 활동하는 바리톤 허종훈 그리고 독일 유학파 다수 오케스트라와 협연을 한 피아니스트 김경미가 출연한다. 뮤지컬 맨 오브 라만차’, ‘지킬 앤 하이드’, 영화 파바로티 OST’, 한국 가곡 첫사랑’, ‘마중등으로 구성이 되어 음악과 해설, 그리고 작품이 공존하는 눈과 귀가 즐거운 공연으로 관객을 맞을 준비 중이다.

 

이번 공연 끝으로 해운대문화회관은 3·4월 공연장 리모델링으로 2개의 공연장(해운홀, 고운홀)이 공연 휴식기에 접어든다. 228인상주의 화가들과 함께하는 음악 여행 음악, 그림을 만나다와 함께 음악 여행을 떠나보자.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국기업신문
 
음악 그림을 만나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화예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